×
코인 가격 올리기
[문화소식] 전통문화대, '문화재수리기능인' 교육생 추가 모집
작성일 2023-01-25 11:43:01 | 조회 7
[문화소식] 전통문화대, '문화재수리기능인' 교육생 추가 모집
문화재청, 문화유산 산업 청년 인턴 200명 모집
'권진규 아틀리에 창작공간' 작가 공모


(서울=연합뉴스) 김예나 기자 = ▲ 전통문화대, '문화재수리기능인' 교육생 추가 모집 = 한국전통문화대학교 전통문화교육원은 25일부터 31일까지 '문화재수리기능인 양성과정' 교육생을 추가 모집한다.
모집 분야는 문고리, 돌쩌귀 등 전통 건축 철물 제작을 배우는 심화 과정인 '대장간 심화', 전통 석물 가공과 관련한 기능을 학습하는 '한식석공1' 종목이다.
교육 기간은 1년이며, 종목별로 각 3명 내외를 모집할 예정이다.
서류 전형과 면접을 거쳐 교육생을 선발한다. 교육을 정상적으로 이수한 수료자에게는 교육비를 전액 환불하며 실습 재료 제공, 기숙자 지원 등 혜택을 준다.
자세한 내용은 누리집(www.nuch.ac.kr) 참고.

▲ 문화재청, 문화유산 산업 청년 인턴 200명 모집 = 문화재청과 한국문화재재단은 이달 26일부터 2월 16일까지 문화유산 산업 분야 청년 인턴 200명을 공개 모집한다.
만 19세 이상∼39세 이하로 문화유산 분야에서 일하려는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.
학력이나 전공에 제한은 없다. 근무 기간은 6개월이며 주 5일제로 일한다.
인턴을 운영하는 기관 181곳에서 요구하는 자격 요건에 따라 직무 적합성 등을 심사해 최종 선발할 예정이다. 각 기관에서는 문화재 보존·관리·활용과 관련한 실습을 할 수 있다.
공고일 기준으로 취업이 결정된 사람, 다른 부처의 인턴 사업에 참여 중인 사람, '국가공무원법'과 '공기업·준정부기관의 경영에 관한 지침'이 정한 결격 사유에 해당하는 사람은 선발이 취소된다.
자세한 내용은 누리집(www.chf.or.kr) 참고.

▲ '권진규 아틀리에 창작공간' 작가 공모 = 재단법인 내셔널트러스트 문화유산기금은 '권진규 아틀리에 창작공간'을 사용할 작가를 다음 달 1∼5일 모집한다.
신청 자격은 미술과 예술 평론 부문에서 활동하는 20∼30대 작가다.
대학생과 현재 다른 국·공·사립 스튜디오를 창작 공간으로 사용 중인 작가는 신청할 수 없다.
최종 선정된 작가는 4월부터 9월까지 약 6개월간 살림채 작업실을 창작 공간으로 무상으로 쓸 수 있다.
서울 성북구 동선동에 있는 권진규 아틀리에는 한국 근현대 조각의 선구자로 꼽히는 권진규(1922∼1973)가 직접 짓고 작품 활동을 했던 공간이다.
재단은 2006년 유족으로부터 이 공간을 기증받은 뒤 시민 후원을 통해 문화 행사 등을 운영하고 있다.
자세한 내용은 누리집(www.ntculture.or.kr) 참고.
yes@yna.co.kr
(끝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