×
코인 가격 올리기
작년 증시 유상증자 34조원으로 32.6% 감소
작성일 2023-01-25 10:43:35 | 조회 20
작년 증시 유상증자 34조원으로 32.6% 감소


(서울=연합뉴스) 채새롬 기자 = 작년 하락장이 이어지면서 유상증자 발행 규모가 30% 이상 줄어든 것으로 집계됐다.
한국예탁결제원은 작년 유상증자 발행 규모가 총 1천187건, 34조998억원으로 전년 대비 건수는 11.8%, 금액은 32.6% 감소했다고 25일 밝혔다.
유가증권시장에서는 유상증자가 100건, 20조7천113억원 발행돼 전년 대비 각각 20.0%, 32.3% 줄었다. 코스닥시장에서는 유상증자가 398건, 8조3천744억원 발행돼 각각 5.9%, 13.5% 감소했다.
코넥스시장에서는 53건, 1천486억원(각각 8.6%·63.0% 감소), 비상장시장에서는 636건, 4조8천655억원(각각 14.1%·51.2% 감소) 발행됐다.
유상증자금액 규모가 가장 컸던 회사는 LG에너지솔루션[373220](10조2천억원)이며, 다음으로 삼성바이오로직스[207940](3조2천8억원), 쌍용자동차(1조1천819억원) 순이었다.
작년 무상증자 발행규모는 총 209건, 20억2천655만주였다. 전년 대비 건수는 17.1% 감소하고, 주식 수는 9.2% 증가했다.
유가증권시장에서 18건(8천890만주), 코스닥시장 82건(15억7천875만주), 코넥스시장 1건(862만주), 비상장시장 108건(3억5천28만주)이 발행됐다.
유가증권시장(주식 수 -64.5%), 코넥스시장(-45.0%)에서 무상증자가 감소한 반면 코스닥시장(20.5%), 비상장시장(25.1%)에서는 증가했다.
무상증자금액 규모가 가장 컸던 회사는 에코프로비엠[247540](8조1천786억원)이며, 다음으로 디엘이앤씨(1조1천900억원), 엔에이치엔(6천652억원) 순이었다.
srchae@yna.co.kr
(끝)